목회와 신학

  • {{x.scr_name}}
  • 미분류

목회 2020년  04월호 교회 음향 설비 교체, 어떻게 해야 할까요? 교회 미디어 Q&A(1)

100여 명의 성도가 출석하는 교회의 담임목사입니다. 예배당에 설치된 음향 장비가 오래된 것 같아 바꾸려고 하는데 교회의 여건에 맞는 음향기기 설치에 대한 조언을 해 주십시오.

음향에 대한 조언을 얻을 때는 교회 상황에 대한 좀 더 구체적인 설명이 필요합니다. 왜냐하면 100명 규모의 교회라고 하더라도 예배당의 규모나 형태, 교회의 형편이나 예배 스타일이 모두 다르기 때문입니다.  예배실 공간 구조, 예배의 형태, 기존에 설치된 음향 장비 등을 전반적으로 살펴보아야 합니다.
 

예배실 공간 구조와 마감재

우선 음향기기를 설치할 예배실의 공간 구조를 확인해야 합니다. 예배당의 가로와 세로 길이, 높이를 알면 예배당의 규모를 짐작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예배당 건축 마감재가 무엇으로 구성돼 있는지를 파악해야 합니다. 보통 벽돌이나 대리석 등 딱딱한 재질의 마감재는 소리를 쉽게 반사합니다. 반면 커튼이나 폴리에스테르처럼 부드러운 패브릭으로 마감한 경우에는 소리를 흡수하기 때문에 울림이 없는 건조한 소리가 됩니다. 즉 마감재에 따라서 교회 공간의 울림 여부를 파악하고 거기에 맞는 스피커를 설치할 수 있습니다.

예배당 내부 구조도 주요 고려 사항입니다. 한국 교회 예배당은 보통 장방형 구조가 많지만, 최근에는 좌석을 확장하기 위해서 장방형에 좌우를 늘린 부채꼴형 구조를 지닌 예배당도 많이 생기고 있습니다. 이러한 경우 예배당이 좌우로 넓어지기 때문에 스피커의 구성도 사각지대가 없도록 디자인해야 합니다. 또한 바닥이 극장처럼 경사 구조인지 아니면 평평한지에 따라 스피커 소리가 잘 전달되기도 하고, 공명이 발생할 수도 있습니다.

예배당 내부가 복층 구조로 발코니가 있는지 없는지 등도 기기를 설계하는 데 매우 중요한 사항입니다. 복층의 깊이에 따라 공간 구조가 달라지기에 소리 전달에 변수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복층은 높게 설계하는 것이 일반적이지만 교회의 경우 복층 높이를 낮게 설계해서 예배 환경이 그다지 좋지 못한 경우가 많습니다. 만약 구조적 문제를 해결하기 어려울 경우 내부 마감재와 음향 시설로 보완해야 합니다.

마지막으로 강대상의 구조와 좌석 위치, 성가대나 찬양팀의 위치도 스피커 설치의 중요한 요소입니다. 만약 강대상이 오목한 모양이라면 스피커 소리가 반사돼 마이크로 집중되는 현상이 발생합니다.

그밖에 교회의 예배 철학도 음향 기기를 결정하는 데 매우 중요한 요소입니다. 말씀 중심으로 예배를 드리는 교회도 있고, 찬양의 비중이 큰 교회도 있습니다. 이에 따라 예배당 안의 음향 기기 배치나 방송실의 위치 등이 결정됩니다. 예배실의 용도(대예배실, 중예배실, 주일학교 예배실)나 예배 참여자들의 연령과 성비, 예배 성향 등도 고려 사항이 될 수 있습니다.

교회 형편에 따른 적합한 예산 설정도 중요합니다. 방송에 필요한 예산은 가격 폭이 매우 넓습니다. 하지만 교회의 예산은 한정돼 있기 때문에 적합한 예산안에서 구성해야 합니다. 필요한 시스템 용량과 필요한 마이크 채널 및 녹음 등의 요구 사항과 함께 가용 예산을 확보하고 객관적인 견적을 비교하는 것이 좋습니다.
 

음향 기기 사용 관련

음향 시스템 장비들은 같은 날 구매를 해도 사용할 수 있는 기간이 구성 장비에 따라 다릅니다. 좋은 제품은 조금 더 오래 사용하는 경우도 있지만 그보다는 구조적 차이가 크게 작용합니다.

예를 들어 믹싱콘솔, 파워앰프 등과 같은 전자제품은 전자 기기 내부에 회로 부품들의 열화로 수명이 제한적입니다. 오래 사용하면 노이즈가 발생하거나 이상 작동을 할 수 있습니다. 다른 전압을 사용했거나 낙뢰 등의 상황이 생기면 퓨즈를 교체하거나 전원부 고장을 수리하면 되지만 제품의 노후화로 생기는 문제는 기기를 교체해야 합니다.

스피커 제품은 주로 소재가 나무나 종이 자석 등으로 구성돼 내구성이 강하며, 우퍼(Woofer)유닛의 종이 부식이 발생하면 그 부분만 교체하면 해결됩니다. 만약 과도한 음압으로 인해 스피커가 고장이 나면 고장난 유닛만 교체하면 새 제품처럼 오래 사용할 수 있습니다.

제품을 구입한 다음 제품의 모델과 구입 시기 등을 기록해 관리하면 대략적인 사용 연한을 가늠할 수 있습니다. 관공서나 공연장의 경우 통상 10년을 사용 연한으로 정하고 연한이 다가오면 교체 장비 구매 계획을 미리 세우고 준비합니다. 하지만 교회에서는 방송 장비가 고장이 나면 급하게 교체하는 경우가 많아 적절한 장비를 선택하지 못하거나 교체 비용의 낭비를 가져올 수도 있습니다.

기기를 선택할 때는 제품 기능과 가격이 우리 교회에 적합한지를 고려해야 합니다. 제품의 기능을 판단하는 데는 제조사의 신용도도 중요한 요소입니다. 음향 기기는 품질이 인정되고 전통 있는 회사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제품에 따른 부품 공급이 용이하기 때문에 수리나 업그레이드할 때 더 유리합니다. 기기에 대한 지식이 부족하다면 많이 판매된 제품의 사용 후기를 살피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비용이 들더라도 전문가의 조언을 받는게 더욱 확실한 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 귀중한 헌금을 사용하는 일이니 지혜롭게 선택하여 구비하시기 바랍니다.
 

박경배 팀 사운드 대표. 교회음향학교 교장. 저서로 《교회 음향을 위한 음향시스템 입문》, 《라이브 사운드 핸드북》이 있다.. 필자의 다른기사 keyboard_arrow_right

목회와 신학

4월의 주요기사

추천 연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