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와 신학

  • {{x.scr_name}}
  • 미분류

신학·설교 2019년  08월호 새강해설교 창간 30주년 특별 기획 7가지 설교 형태와 작성법

하나 된 신앙 공동체

본문: 에베소서 4:1-6 

강해설교는 전통적 강해설교에 뿌리를 두면서 그것이 가지고 있는 약점을 보완하고 발전시키기 위해 본문이 이끄는 설교(Text-Driven Preaching)의 방법론을 따르는 설교학적 운동을 말한다. 강해설교의 강점은 “본문이 왕이다”라는 확신을 가지고 본문 내용을 있는 그대로 전달하는 것이다. 이런 강해설교의 핵심 철학과 노력은 변함없이 지속되어야 한다. 그러나 전통적 강해설교가 가질 수 있는 다음과 같은 약점들이 지적되어 왔다.1 첫째, 전통적 강해설교는 성경 본문의 내용을 최우선으로 강조한 나머지 청중이 살아가는 시대와의 연관성(relevance)을 소홀히 하는 경향을 보여 왔다. 둘째, 전통적 강해설교는 성경 본문의 메시지 전달 형식을 소홀히 하는 경향을 보이며 주로 연역적 방법, 그것도 3대지 설교로 형태가 굳어진 것을 볼 수 있다. 셋째, 전통적 강해설교는 적용이 부자연스럽거나 약하게 나타나는 경향을 보여 왔다.

잠시 살펴본 몇 가지 약점에도 불구하고 전통적 강해설교는 너무도 소중한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성경 본문을 목숨처럼 지키려는 강해설교의 좋은 전통은 유지되어야 한다. 동시에 전통적 강해설교의 약점들이 무엇인지 고민해 보고 대안을 찾아 더 발전시키는 노력이 필요하다. 이런 강해설교에 대한 애정 어린 보완의 노력이 바로 ‘새강해설교’다. 새강해설교는 전통적 강해설교의 철학을 확고히 하면서 본문이 이끄는 설교의 방법론에 따라 설교의 내용(content), 형식(style), 적용(application)을 성경 본문 자체에서 도출하는 메시지 전달 방식을 추구한다.2

새강해설교의 설교 준비 5단계

아래는 새강해설교가 제시하는 본문이 이끄는 설교를 위한 다섯 단계다.3 이제 에베소서 4:1-6 본문을

권호 합동신학대학원대학교 설교학 교수. 로뎀교회 담임목사. 사우스웨스턴 침례신학교(Ph.D.). 저서로 《본문이 살아있는 설교》, 《비상, 영성과 전문성으로 날아올라라》 등이 있다. 필자의 다른기사 keyboard_arrow_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