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와 신학

  • {{x.scr_name}}
  • 미분류

북리뷰 2018년  01월호 성경은 일에 대해서 어떻게 말하고 있는가?

기사 메인 사진

《TOW 일의 신학 성경 주석》(1-4권) TOW 프로젝트/ 두란노/ 74,000원

아무리 직장 사역의 중요성을 강조해도 지역 교회 목회자들이 그 영역에 대해서 설교하지 않으면 성도들이 관심을 갖기가 쉽지 않다. 그렇지만 성경에서 직장 사역을 다루지 않는다면 설교자가 설교하지 않는다고 해도 따질 수가 없다. 그런데 성경을 일과 직업, 직장생활의 관점에서 읽어 보니 꽤 많은 부분이 그 문제를 다루고 있었다.

우선 성경에 소개된 직업의 수가 굉장히 많다. 《직업과 직분》에 따르면 성경에는 207개의 세속 직업과 관련된 일이 소개되어 있다. 반면에 이른바 영적인 직분은 13개만 소개되어 있다. 로버트 뱅크스는 God the Worker란 책에서 성경이 목자, 토기장이, 농부 등 수많은 직업으로 하나님을 표현했다고 말한다. 이는 성경이 직업이 지니는 의미를 중요하게 여긴다는 것을 보여 준다.

또한 성경에 소개되는 사람들은 선지자나 제사장들이나 사도로 부름받은 이들을 제외하고는 거의 다 세속 직업을 가졌다. 아브라함, 이삭, 야곱은 목축업자였다. 다윗을 비롯한 왕들이나 요셉이나 다니엘 같은 정치가들도 세속 직업을 가졌다. 심지어는 예수님도 목수 생활을 하셨다. 위대한 사도 바울도 텐트를 만들었다. 이들 신앙의 선배들에 대해서 소개하면서 그들의 직업이나 직장 생활을 언급하지 않는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다.

일과 관련된 교훈들도 창세기에서 시작해서 신구약 전편에서 발견된다. 바울 서신이나 베드로 서신처럼 아주 구체적으로 가르친 내용도 있지만, 다양한 사례를 통해서 교훈하는 내용들도 많이 있다. 사도들의 서신은 성도들이 일터에서 어떤 삶을 살아야 할지에 대해서 아주 구체적으로 가르쳐 준다.

목회자들이 성경의 이런 부분을 생략하지만 않는다면, 일과 직업에 대해서 설교를 하지 않을 수 없다. 따라서 일과 직업에 대해서

방선기 직장사역연합 대표. 이랜드 사목. 컬럼비아대학교(Ph.D.). 저서로 《그리스도인의 일상다반사》, 《크리스천 직장 백서》 등이 있다. 필자의 다른기사 keyboard_arrow_right

목회와 신학

9월의 주요기사

추천 연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