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와 신학

  • {{x.scr_name}}
  • 미분류

신학·설교 2022년  01월호 성경, 너무나 정치적인 책: 잉글랜드의 제임스 1세는 왜 성경을 새로 번역했을까? 역사, 목회자에게 묻다(1)


잉글랜드의 영어 성경 번역의 역사는 14세기 말 옥스퍼드 신학자 존 위클리프(1320-1384)로 거슬러 올라간다. 그는 루터의 종교개혁이 시작되기 100년도 훨씬 전에 교황을 ‘적그리스도’라 칭할 정도로 반 로마 가톨릭 정서를 여과 없이 보여 주었다. 그가 남긴 업적 중의 하나는 성경을 잉글랜드 대중의 언어인 영어로 번역한 것이다. 종교개혁 전후의 성경 번역의 역사는 단순히 성경을 모국어로 번역했다는 그 이상의 의미를 지닌다. 성경 번역의 역사와 국가 교회 중심의 프로테스탄트 교회 형성의 역사는 흐름을 같이 한다. 

종교개혁 이전 중세 유럽의 가톨릭 공동체는 교황과 공의회의 결정과 같은 불문법 전통에 의해 유지됐다. 가톨릭 교회가 권위의 원천으로 삼고 있는 교황과 공의회의 전통은 영구적인 것이기보다는, 새로운 전통에 의해 대체되며 발전하는 잠정성과 가변성을 지녔다. 반면, 프로테스탄트 국가는 성경이라는 텍스트를 교회와 국가의 유일한 권위로 삼는 시대에 접어들게 됐다. 여러 다양한 상황에서 참조할 성문법이자 헌법의 자리를 성경이 차지하게 된 것이다. 그에 따른 문제도 생겨났다. 성경을 단 하나의 유일한 권위의 원천이라고 놓는 프로테스탄트지만, 성경 권위의 유일성을 주장하는 것만으로는 충분하지 않았다. 프로테스탄트 교회는 성문으로 주어진 이 법을 어떻게 해석할 것인가에 대한 문제에 부딪히게 됐다. 성경 해석에 대한 입장 차이로 프로테스탄트 국가 내의 종파 간의 분쟁이 생기고 내전도 벌어졌다. 

프로테스탄트 형성 이후 성경은 역사적 맥락 속에서 그 어느 시기보다 고도의 정치적인 텍스트가 됐다. 성경이 교회 정치와 국가 정치의 근간이 됐다는 점에서 이 정치적인 성격은 피할 수 없다. 성경 텍스트를 번역할 때, 텍스트에 대한 주석을 넣을 때, 최대한 특정한 신학 입장을 강하게 반영하게 됐다. 그 결과 종교개혁 이후 종파적 입장에 따른 성경 해석은 사회 갈등의 해

최종원 벤쿠버기독교세계관대학원 교수. 버밍엄대학교(Ph.D.). 저서로 《중세 교회사 다시 읽기》, 《공의회 역사를 걷다》 등이 있다. 필자의 다른기사 keyboard_arrow_right